엔도 슈사쿠 문학관
遠藤周作文学館 (Endo Shusaku Bungakukan)

문호의 눈을 통해 본 그리스도교 역사를 접한다

문호의 눈을 통해 본 그리스도교 역사를 접한다
문호의 눈을 통해 본 그리스도교 역사를 접한다
문호의 눈을 통해 본 그리스도교 역사를 접한다
문호의 눈을 통해 본 그리스도교 역사를 접한다
문호의 눈을 통해 본 그리스도교 역사를 접한다
일찍이 그리스도교의 고장이었던 소토메(外海)가 작가 엔도 슈사쿠 씨의 대표작 『침묵』의 무대라는 점과, 엔도 씨 자신이 소토메의 경관을 좋아했었다는 점에서, 2000년 5월 부인의 협력을 얻어 설립하였습니다. 스모나다(角力灘)의 잔잔한 바다가 내려다 보이는 고지대에 세워진 이 문학관에는, 엔도 씨의 생애와 발자취, 엔도 문학에 관련된 전시물 등, 약 25,000점 이상의 자료가 전시되어 있습니다.
1923년 도쿄에서 태어나 11살 때 카톨릭 세례를 받은 엔도 씨는, 일본의 정신적 풍토와 그리스도교 문제에 대해 깊이 파고들었고, 문학이라는 방법을 통해 평생 동안 신앙 문제를 깊숙이 추적해 나간 작가입니다. 전시실에는 생전에 엔도 씨가 사용하던 책상과 함께, 친필 원고, 필기도구 등 귀중한 유품들도 전시되어 있습니다. 주요 작품으로는 『침묵』과 『예수의 생애』 등이 있습니다.
  • 문호의 눈을 통해 본 그리스도교 역사를 접한다
  • 문호의 눈을 통해 본 그리스도교 역사를 접한다
  • 문호의 눈을 통해 본 그리스도교 역사를 접한다
  • 문호의 눈을 통해 본 그리스도교 역사를 접한다
  • 문호의 눈을 통해 본 그리스도교 역사를 접한다

주변 관광 정보

기본 정보

주소 히가시시쓰마치 77
영업시간 09:00-17:00
휴업일 12월 29일~1월 3일 휴관
요금 350엔(어른), 200엔(6~17세)
찾아오시는 길미치노에키(문학관 입구) 버스정류장에서 도보 3분